우리집에도 봄이 왔네요 🌸🌼

마당도 없는데 화분이랑 화단을 만들어서 나무랑 꽃을 심고 있다

친정아버지가 오셔서 ‘나무 심을 곳도 없네’라고 하셔서 좀 큰 화단을 만들어서 2그루 나무를 심었다

그리고 조그만 화분을 만들거나 사서 꽃을 조금 심었다
넝쿨나무도 있고 일년생꽃이나 다년생꽃도 있다

아침에 나가서 물을 주다가 문득 꽃들이 활짝 피어서 우리집이 봄이 왔다는 생각이 들었다 🥰🌼
봄바람에 기분이 좋았다

근처의 공원에 벌써 벚꽃도 피기 시작했고 화분증때문에 힘들지만 봄을 즐기고 싶다

좀 독특한 인삼차를 사서 마시기 시작했는데 알레르기가 나았으면 좋겠다

내년에는 더 상큼하게 봄님을 맞이하고 싶다😁💕

새생명이 태어나는 봄🌸

올해가 시작하면서 여기저기에서 아기들이 태어났다는 소식이 들려온다

근처에 사는 언니들이 손주를 보고 도쿄에 사는 친구도 둘째를 봤다고 한다

갓태어난 아기들은 얼마나 예쁜지 정말 너무 사랑스럽다

얼마 전에 태어났다고 사진을 보내왔었는데 벌써 뒤집기 했다며 동영상을 보내왔다

다 딸바보 아들바보 손주바보들이다 ㅋㅋ

그런데 나도 손주를 보면 너무 좋아서 입을 다물 수 없을 것 같다

우리 딸도 저번 주에 전문대 졸업을 했다

세월이 얼마나 빠른지 근처에 사는 언니들은 벌써 사위 보고 며느리봐서 손주들 봤다고 사진에 동영상들이 줄줄이다

봄이 온다고 하는데 모두에게 인생의 봄이 온 듯하다 😁🌸

봄이 성큼 다가오고 있다 🌺

코로나코로나 온통 코로나라서..라는 이야기 뿐이라 답답하다

벌써 일년이 훌쩍 넘게 우리는 코로나라는 바이러스때문에 우리의 일상을 잃어버리고 있다

이제 그만 벗어나고 싶다

더디어 코로나 병동 의사와 간호사들의 백신접종이 시작되었다

이제 조금 마음이나마 좀 편하게 먹을 수 있을 듯하다

주말에 매화를 보러 갔다왔다

다음주에 만개할 듯한 매화들이 꽃봉우리를 피우기 시작하고 있었다 🌸

우리에게도 봄이 성큼 다가오고 있었다

날씨도 좋고 바람도 선선한 것이 꽃놀이하기에 더할나위 없는 날씨였다

감사한 하루였다😍🙏

새해가 되면 늘 세우기만 하는 목표😅

새해가 밝은지 벌써 한달이 훌쩍 지나 버렸다

새해시작할 때마다 한해의 목표를 세우는데 한달이 지나고 나면 벌써 반쯤 포기한 자신을 발견한다

올해는 하루 스케줄을 매일 관리하는 일기를 쓰고 있는데 쓰는 날이 점점 줄고 있다

공부도 시작해야 하는데 라고 생각만하고 좀처럼 시작하지 못하고 있는 내가 좀 한심하다

그래도 아직 11개월 남아있지 않은가

다시 힘내서 올해는 조금은 성장한 나를 만나고 싶다

55살이 된 나를 만났을 때 이런 사람이었으면 좋겠다 하는 사람을 지금부터 조금씩 만들어 가야겠다

기다려라 55살 혜정아😁👍

IMG20201123154932

마이넘버 카드💦

마이넘버 카드를 만들면 paypay포인트를 5000엔분 받을 수 있다는 말에 혹해서 만들었는데 그 때는 비자기간이 얼마 남지 않았을 때였다

만들 때 비자기간을 바꾸면 다시 와서 마이넘버 카드를 갱신해야 한다고 했었다

연말이 끝나기 전에  영주권을 받았으니 바꾸러 시청 분점에 왔다

분점이 집에서 가까워서 편리하기는 한데 외국인에 대해서 서류 처리가 익숙하지 않으니까 올 때마다 엄청 시간이 걸린다

내가 나쁜 것 같은 생각이 들 때가 있지만 세금을 나도 내고 있어서 서비스를 받을 권리는 분명히 있지만 왠지 미안하기는 하다 ㅜㅜ

나보다 늦게 온 사람은 벌써 다하고 돌아간지  오래다

외국인이라고 뭐그리 특별한 것도 없을 텐데 왜이리 시간이 걸리는지….

오늘은 이렇게 투덜거리게 됐다 🙏

IMG20201225135307

가을이 무르익을 때 반가운 손님이…😁

1605685761322

일본에서는 코로나때문에 고투캠페인이 한창이다

딸이 알바하는 호텔도 계속 알바 쉬고 있었는데 캠페인때문인지 다시 알바가 시작됐다

우리집도 어디 갈까 생각만 하고 있다가 히로시마에 사는 친구한테서  연락이 왔다

큰딸이랑 교토에 가려고 하는데 오사카에 들른단다.

고향친구라 가끔 한국에 가면 보곤 했는데 히로시마는 멀어서 일본에서는 잘 만나진 못한다

딸래미는 한번도 본 적이 없어서 직접 보는 건 처음이었다

한국에 못간다고 쯔루하시에 가고 싶대서 쯔루하시에서 남편이랑 같이 만나서 한나절 놀았다

오랜만이라 밥먹고 카페에서 이야기 꽃을 피웠는데 딸래미는 심심했을 듯하다 ㅋ

우리만 너무 수다를 떨었나 😁

다음날 친구는 딸이랑 교토를 구경하고 고베를 거쳐서 돌아갔다

교토는 禅林寺에 갔는데 역시 사람이 많았단다

사진을 보내 줬는데 가을이 담겨 있었다

정말 예뻤다

우리도 일요일에  오랜만에 가까운 공원에 갔더니 가을이 예쁘게 익어가고 있어서 가을을 만끽할 수 있었다

친구 덕분이다

뭐가 바쁜지 게을러서 진짜 자연을 보러 갈 기회가 없었던 것 같다

코로나 코로나 걱정만 하지 말고 집밖으로 나가서 아직 떠나지 않은 가을을 만끽해 보자 ㅎ

cosmos

 

타블렛을 사기는 샀는데…ㅠㅠ


50대을 바라보면서 인스타도 할 줄 모르는 내가 타블렛을 노트로 쓰는 학생을 보고 나도 쓸 수 있으면 좋겠다는 단순한 생각으로 하나 샀다.

집에 컴퓨터는 많이 있지만 스카이프 말고는 핸드폰밖에  쓰지 않는 내가. 기계음치인 내가 이걸 잘 쓸 수 있을지 걱정이 됐다

일단은 메모어플로 한국어 문법을 정리하거나 단어를 조금씩 정리하거나 하면서 쓰는 방법을 배우고 있었다.

어플을 메모가 아닌 에바노트로 바꿔서 본격적으로 학생들 노트도 전부 테블렛으로 바꿔 볼까 했는데 역시 중간쯤에서 만든 노트가 들어가지 않았다

음~ 생각한다고 해결될 일이 아니다

오후에 온 학생에게 물어봤더니 전혀 다른 어플이었다

굿트노트라니…아직 아직 갈 길이 멀다 😂😅

 

드라마처럼 사랑하는구나😍


며칠 전에 유트브를 보다가 같은 국제 결혼인데 그림처럼 드라마처럼 예쁜 결혼을 해서 사는 이야기를 보게 돼서 글을 올리네요 ㅎㅎ

요즘 많은 유트브를 보고 있는데 한국생활하는 먼진 중년?! 아저씨가 나왔다

그냥 봤을 때는 50대 아저씨 .. 조금 젊게 보이는 40대인데요… 한국의 선산아세요?

그 곳에 사는 할머니의 손주 딸이 미국 남편을 데리고 왔네요

한국말도 잘  못하는데 와! 너무 정이 넘치는 분위기인 거에요

그 사람이 부르드웨이의 뮤지컬 ‘ 오페라의 유령’ 에 나오는 브래드 리틀이네요

잘나가던 브래드씨는 한국여인을 사랑하게 돼서 그 사람과 결혼해서 살고 싶어서 삶에 터전인 미국을 떠나와서 말도 안 통하는 한국에서 살고 있는 거에요 와!

사실 그정도면 결혼해서 미국에서 살  것 같은데…

얼마나 좋아했으면 50대에 한국부모님이 반대하시는데 자기 삶의 기반을 다 버리고 와서 한국에서 뮤지컬 감독으로 새출발하고 있는 모습에 감동했네요

제가 일본에 처음 왔을 때는 20대였는데도 힘들었는데 50대에 사랑하는 여인을 위해서 한국에서 산다니….진짜 사랑은 위대하네요  ㅎㅎㅎ

브래드 씨의 사랑과 용기에 응원을 보냅니다

꼭 행복하게 사세요 🥰

 

 

코로나에 걸린 미국 대통령

반년이 넘게 코라나라는 전염병에 전세계가 몸살을 앓고 있다

이렇게 오랫동안 전염병에 사람들이 움직임이나 만남에 제약을 겪게 되리라고는 아무도 상상하지 못했을 것이다.

일어나고 있는 지금도 언제까지 이렇게 살아야하는지 아는 사람이 없을 정도이기 때문이다.

이 와중에 세상의 중심에 서 있는 미국대통령 트럼프 대통령 부부가 코로나에 걸린 것이다

역시 아직도 코로나가 이렇게 만연하고 있구나

조금은 익숙해져서 무서움이 덜해진 지금 ‘미국대통령이’ 라고 생각했는데 일본 뉴스를 보고 좀 깜짝 놀랐다

아이고 그래도 미국대통령님인데..

선거를 앞두고 쇼일지도 모른다는 텔레비 뉴스였다

세상이 진짜  이정도로…. 라는 생각을 해 봤다 ㅋ

dsc_0035

고개 숙인 벼 ?!


요즘 날씨가 선선해져서 밖에 나가고 싶어졌다

팔도 아프고 집에만 있어서 살도 찌기 시작해서 집에서 간단한 스트레치 요가만 하고 있었는데 역시 워킹을 해야겠는 생각이 들었다

이렇게 날씨가 좋으니 근처 공원을 향해 걸었다

바람도 좋고 하늘도 높아서 ‘아~ 가을이구나 ‘ 하는 생각이 절로 났다

공원을 몇바퀴 돈 후에 근처 길로 빠져나가니 조금 남은 논이 눈에 띄었다

벌써 벼가  누렇게 익어서 벼가 고개를 숙이고 있었다

이렇게 쌀알이 열렸는데 나는 올해 뭘했나 하는 생각이 들었다 ㅠㅠ

옛말에 사람이나 벼나 익으면 고개를 숙여야 한다고 한 말이 생각났다

요즘 나는 어떤지 돌아보게 된다

알은 찾는지… 고개를 숙이고 있는지…

자신이 거만하다는 생각을 요즘 들어서 해 본다 😅

IMG_20201002_164505

 

Older posts →